여행갈 때도, 외출할 때도...분실 방지용 ‘위존 비콘’

  • 김용영 기자
  • 입력 : 2018.03.09 17:21:59   수정 : 2018.03.09 17:24:47
  • 프린트
  • 이메일
  • 페이스북
  • 트위터
  • 카카오스토리
  • 공유
위치 정보 기능을 탑재해 분실 방지, 사용자 추적 등 다양한 기능을 수행하는 비콘은 전세계적으로 꽤 많은 인기를 확보하고 있습니다. 국내에서는 스마트폰을 활용한 ‘시럽’ 등이 비슷한 기능을 수행해 인지도를 높인 바 있지요.

이번에 살펴본 제품은 사물인터넷(IoT) 전문 기업인 위존이 만든 비콘으로 분실 방지에 특화돼 있습니다. 스마트폰과 연동해 멀리 떨어졌을 때 경보음을 울리거나 알람을 보내고 연결이 끊어졌을 때 마지막으로 저장된 위치를 기억해 쉽게 찾을 수 있습니다. 캐릭터 디자인을 채택해 해외 여행을 갈 때 캐리어에 부착하거나 애완 동물의 목걸이로 쓸수도 있습니다. 단 블루투스 저전력 통신(BLE)을 이용한 만큼 장점과 단점이 명확한데요. 함께 살펴보시죠.



[엠테크 김용영 기자]
[ⓒ 매일경제 & mk.co.kr,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]